HOME>MAGAZINE>LIFESTYLE
LIFESTYLE

봄을 만끽하는 애피타이저DEFAULT

2018.03.27

사랑받는 남자의 간단 쿠킹 레시피

<레옹>은 창간 이래 늘 남자가 요리 하나쯤은 할 줄 알아야 사랑받는다는 점을 강조해왔습니다. 그래서 앞으로 매달 국내 최정상급 레스토랑의 셰프를 소환해 간단히 따라 할 수 있으면서도, 어엿한 요리의 비법을 소개하려 합니다. 칼럼의 첫 주자로 최근 핫하게 떠오르는 프렌치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 ‘무오키’의 박무현 셰프에게 한 수 배워봤습니다. 접시 위를 화려하게 수놓은 가니시와 플레이팅 덕분에 복잡하고 어려워 보이지만, 사실 재료만 미리 준비해놓으면 의외로 간단하게 완성할 수 있는 반전의 디시입니다. 본래 코스 요리의 애피타이저임에도 샴페인 혹은 화이트 와인에 제격이기에 단품 요리로도 훌륭합니다.

방어 애피타이저 쫄깃 담백한 방어와 상큼한 사과, 바삭한 고구마, 크리미한 치즈, 새콤한 파슬리 소스가 어우러져 완벽한 마리아주를 선사합니다. 꼭 한입에 음미할 것. 나른한 봄철, 단숨에 입맛을 돋우기에 충분한 요리입니다.

2018년 3월호 MORE
EDITOR 김루비 에디터

댓글 작성

댓글 작성을 위해 로그인해주세요.
LATEST

Pin It on Pinterest

Share This
To Top
닫기